임원의 임기

현재 위치:
< 모든 주제

이사의 임기는 상법상 3년 이내이며, 정관으로 ‘그 임기중의 최종의 결산기에 관한 정기주주총회의 종결에 이르기까지’ 연장할 수 있어요. 다만, 이렇게 임기를 연장할 수 있도록 한 이유는 임기 중에 최종 결산을 책임 있게 처리하기 위한 것이에요. 그래서 최종 결산기 이전에 임기가 만료하는 경우에는 임기를 연장할 수 없어요. 임기가 만료되면 2주 이내 중임 또는 퇴임등기를 진행해야 해요.

취임과 중임, 임기 계산법이 다르다?

같은 3년 이내라도 취임과 중임을 계산하는 방법에 약간의 차이가 있어요. 취임의 경우에는 첫날을 제외하는 반면, 중임시에는 첫날을 포함해요! 취임일이 2019년 4월 1일인 경우, 첫날을 제외하므로 2022년 4월 1일 24시에 임기가 만료되는 반면 재선임으로 인해 2019년 4월 1일에 중임했다면 첫날을 포함하기 때문에 2022년 3월 31일 24시에 임기가 만료돼요.

감사의 임기는 어떻게 되나요?

한편, 감사의 임기는 상법에 따라 취임 후 3년 내의 최종의 결산기에 관한 정기총회의 종결시까지에요. 예를 들어 B기업의 朴 감사가 3년의 임기로 2015년 1월에 취임했다면 朴 감사의 임기는 2018년 3월 정기주주총회일까지인 것이에요. 감사의 임기는 상법에 구체적으로 기간이 명시되어 있으므로 정관으로 단축하거나 연장할 수 없어요. 감사 역시 임기가 만료되면 중임 또는 퇴임등기를 진행해야 해요.

주주리걸’은 취임일만 입력하면 임기만료일을 자동 계산하므로 ‘주주리걸’을 사용하시면 변경등기를 놓칠 일이 없습니다.
복잡한 임원의 임기 계산도 단 1초만에 해결하는 ‘주주’ 바로가기!

목차